[정치포토]휴전선의 장병들 “혹한은 없다”

입력 2003-12-20 08:13수정 2009-09-28 01:5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9일 새벽 체감온도가 영하 20도에 달하는 혹한 속에 강원 고성군 동부전선 최전방에서 육군 율곡부대 장병들이 경계근무를 하고 있다. 강추위에도 철통같은 근무를 서고 있는 장병들의 눈초리가 매섭다.

김동주 zoo@donga.com 고성=동아일보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