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김성열 前본보 사장 동생 김보열씨 동아꿈나무에 장학금 5000만원 기탁

동아일보 입력 2015-10-28 03:00수정 2015-10-28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일보 독자 김보열 씨(사진)가 27일 불우 청소년들을 위해 써 달라며 장학금 5000만 원을 동아꿈나무재단에 기탁했다. 김 씨는 동아꿈나무재단 측에 “가정 형편이 어렵거나, 여건이 좋지 않아 학업을 이어가지 못하는 학생들에게 힘이 됐으면 좋겠다”는 뜻을 전했다. 김 씨가 동아꿈나무재단에 기탁한 것은 이번이 두 번째. 고 김성열 전 동아일보 사장의 동생인 김 씨는 앞서 2002년에도 김 전 사장 작고 이후 부의금을 유가족들과 함께 기탁했고, 본인도 1000만 원을 동아꿈나무재단에 기탁한 바 있다.


#동아꿈나무#장학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