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영화배우 저우룬파 “재산 99% 사후에 기부”

동아일보 입력 2010-09-15 03:00수정 2010-09-15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홍콩 영화배우 저우룬파(周潤發·55·사진)가 사후 자기 재산의 99%를 기부하겠다고 밝혔다.

14일 홍콩 언론에 따르면 저우룬파는 일간 타이양(太陽)보와의 인터뷰에서 “나는 죽을 때 어느 것도 가져가고 싶지 않다”며 이같이 말했다.

저우룬파는 “(내가 갖고 있는) 돈은 내 돈이 아니라 단지 내가 번 돈일 뿐”이라며 “그러므로 이 돈을 내가 영원히 소유해야 할 필요는 없다”고 말했다. 그는 자신의 이 같은 기부 의사에 아내도 동의했다고 덧붙였다.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