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광순씨 동아꿈나무 기탁

입력 2005-12-08 02:57수정 2009-09-30 20:3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원광순(元光淳·사진) 석봉상사 대표는 7일 탈북 학생을 위한 장학금으로 써 달라며 동아꿈나무재단에 100만 원을 보내 왔다. 그는 1993년부터 지금까지 13차례에 걸쳐 모두 1208만 원을 기탁했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