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오피니언

[바람개비]디오니소스 극장

입력 2022-08-15 03:00업데이트 2022-08-15 03:0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그리스 아테네 아크로폴리스 절벽 남쪽 아래에는 기원전 6세기에 건축된 디오니소스 극장이 있다. 여기서 연극과 술의 신인 디오니소스를 위한 축제를 연 게 서양 연극의 출발점이라고 한다. 1만7000명 수용 규모의 극장에선 아이스킬로스, 소포클레스, 에우리피데스, 아리스토파네스 등 전설적 희곡 작가들의 작품이 공연됐다. 원형극장 객석 첫 줄은 VIP석인데, 등받이가 있는 돌의자에 이름까지 새겨져 있다.

전승훈 기자 raphy@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오피니언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