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나무 향을 품은 홍콩 딤섬[바람개비]

이윤화 음식칼럼니스트 입력 2021-02-26 03:00수정 2021-02-26 03:1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찻집에서 차와 함께 즐기며 시작되었다는 딤섬. 부담 없는 크기의 간단한 요깃거리 딤섬은 홍콩 거리에서 쉽게 만날 수 있다. 새우, 고기 등 다양한 소를 넣어 찐 얇은 피 딤섬부터 튀긴 스프링롤, 고기양념 넣은 찐빵까지 종류가 무척 다양해 작은 대나무 찜기 뚜껑이 열릴 때마다 환호성이 터진다. 모락모락 김을 내며 착한 가격으로 식욕을 자극하는 것은 우리 길거리 만두와 매한가지다.

이윤화 음식칼럼니스트
주요기사

#찻집#대나무 향#홍콩 딤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