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름 커튼[포토 에세이]

박영대 기자 입력 2020-09-16 03:00수정 2020-09-16 04:5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구름 커튼을 걷어주세요. 여름 내 습기를 머금은 이 무기력을 떨치고 일어날게요. 한 뼘만 손을 뻗어 볼게요. 사각사각 희망의 바람을 품은 높은 가을 하늘을 향해.

―경기 남양주시 별내동에서

박영대 기자 sannae@donga.com
주요기사

#구름 커튼#여름#습기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