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경제|IT/의학

“의료계 넷플릭스 등장”… 동아ST, 의료 지식 공유 영상 플랫폼 ‘메디플릭스’ 오픈

입력 2021-12-02 19:27업데이트 2021-12-02 19:3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의사 전용 영상 공유 플랫폼
질환 정보·의료 지식 영상 중심 콘텐츠 구성
의사 오리지널 콘텐츠 제작 지원
동아에스티(동아ST)는 의사 전용 의료 지식 공유 플랫폼 ‘메디플릭스(MEDIFLIX)’를 오픈하고 본격적으로 운영에 들어간다고 2일 밝혔다.

메디플릭스는 온라인에서 원하는 의료 정보와 지식을 편리하게 공유하고 습득할 수 있도록 제작된 의료 지식 공유 플랫폼이다. 동아ST 온라인 학술정보 제공 포털 ‘쇼타임(Show Time)’을 새 단장해 선보인 플랫폼이라고 한다. 의료를 의미하는 메디컬(Medical)과 영화를 뜻하는 플릭스(Flicks)의 합성어로 의료계 영상 공유 플랫폼을 지향한다.

동아ST에 따르면 제품 중심 콘텐츠에서 벗어나 순수 질환에 대한 정보와 의료 지식 영상을 중심으로 콘텐츠를 구성한다고 강조했다. 동아ST가 주관하는 웨비나와 웹 심포지엄 시청도 가능하다. 주요 콘텐츠로는 명의들의 진료 노하우와 의사들의 진솔한 이야기, 소화기, 당뇨, 통증 등 각종 질환 최신 지견과 강연 등이 있다고 한다. 공유하고 싶은 정보와 지식이 있는 의사는 주도적으로 콘텐츠 제작이 가능하다. 강의 자료를 준비해 강연 예약 기능을 통해 신청하거나 동아ST 담당자에게 신청하면 된다.

신청된 강의는 주제 및 중복 여부 검토 등의 단계를 거쳐 촬영 일정 및 장소를 협의해 제작하게 된다. 콘텐츠 내용에 따라 단편 제작 또는 시리즈 제작이 이뤄진다. 이밖에 각종 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커뮤니티 공간도 마련됐다. 회원 가입 후 이용할 수 있으며 플랫폼 특성상 의사들만 이용 가능하다.

동아ST 관계자는 “환경에 구애받지 않고 의료 정보와 지식을 편리하게 접하고 전달할 수 있는 최적화된 의료 지식 공유 플랫폼”이라며 “다양한 의료 정보와 지식을 공유해 대한민국 의료 질과 국민건강 향상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IT/의학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