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저작권 단속 강화된다… 사이버질서정책協

입력 2009-07-24 15:19업데이트 2009-09-21 22:3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법무부와 교육과학기술부, 행정안전부, 문화체육관광부, 방송통신위원회 등 5개 정부부처는 24일 오전 법무부 청사에서 '사이버질서 정책협의회'를 출범하고 첫 회의를 열었다.

이날 회의에선 23일자로 시행된 개정 통합저작권법과 관련해 저작권 보호를 위한 단속과 사이버질서 및 정보윤리 교육을 강화하는 방안이 논의됐다.

사이버질서 정책협의회의 주요업무는 △저작권 보호·개인정보 보호를 위한 민관 협력 캠페인 추진 △정보윤리 교육 협력 △사이버질서 확립을 위한 정책 공조 △민간의견 적극 수렴 등이다.

협의회에는 법무부 기획조정실장, 교과부 평생직업교육국장, 행안부 정보화기획관, 문화부 저작권정책관, 방통위 네트워크정책 국장이 참여한다.

5개 부처는 정기회의는 분기마다, 실무자 회의는 매월 열기로 했다.

인터넷뉴스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IT/의학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