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수도권]수도권전철 정차시간 30초서 20초로 단축

입력 2004-06-18 19:47업데이트 2009-10-09 20:2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7월 1일부터 일산선(지하철 3호선), 안산·과천선(4호선)의 역 정차시간이 단축 운행된다.

또 7월 4일부터 일요일과 공휴일에 안산∼한성대입구역(4호선) 구간을 왕복하는 열차가 증설된다.

철도청은 수도권 전철 이용객의 편의를 돕기 위해 이 같은 방안을 시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일산선과 안산·과천선은 현재 역마다 30초씩 정차하던 것을 20초로 단축한다.

이에 따라 일산선(대화∼수서역)의 전체 운행시간은 90분에서 83분40초로, 안산·과천선(오이도∼당고개역)은 112분에서 103분50초로 단축된다.

또 서울대공원, 경마공원을 찾는 시민의 교통 편의를 위해 일요일과 공휴일에 안산∼한성대입구역을 왕복하는 열차 운행을 1회 늘린다. 안산→한성대입구역은 오후 6시50분에, 한성대입구→안산역은 오후 8시35분에 각각 출발한다.

철도청 박태현 영업과장은 “서울지하철공사 등과 협의해 8월부터 경부선 경인선 경원선(1호선) 분당선도 열차 정차시간을 단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황태훈기자 beetlez@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