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YT“北, 우라늄 2t 리비아에 판매”

입력 2004-05-23 18:50수정 2009-10-09 22:1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북한이 2001년 초 2t가량의 우라늄을 리비아에 제공했다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다고 뉴욕 타임스 인터넷판이 22일 보도했다.

이 신문은 미국 관리들과 유럽 외교관들의 말을 인용해 국제원자력기구(IAEA)가 북한의 대(對)리비아 우라늄 판매를 입증할 수 있는 증거를 찾아냈다고 전했다.

신문은 특히 미국 관리들과 유럽 외교관들의 말이 사실이라면 북한이 핵무기 제조에 필요한 핵심 물질을 다른 나라에 판매한 것으로 확인되는 첫 번째 사례가 된다고 전했다.

미국은 당초 이 우라늄이 파키스탄에서 넘어온 것으로 생각했으나 최근 IAEA가 압둘 카디르 칸 박사의 핵 밀매조직원을 조사한 결과 북한이 출처라는 강력한 증거를 찾아냈다고 신문은 덧붙였다.

김정안기자 credo@donga.com

뉴욕=교도 연합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