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국제

中톈진시, 15일부터 3차 코로나19 전수검사

입력 2022-01-14 17:26업데이트 2022-01-14 17:2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중국이 코로나19 제로 고강도 방역 정책을 고수하면서 15일 수도 베이징의 관문 도시 톈진에서 코로나19 3차 전수조사를 시작한다.

14일 톈진시 방역 당국은 내일 오전 7시(현지시간) 전체 주민을 상대로 한 3차 핵산 검사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지난 8일 톈진에서 2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이후 약 1387만명 주민 전체를 대상으로 이미 2차례 전수 조사를 진행했다.

1, 2차 조사에서 각각 77명, 44명의 감염자를 확인했다.

톈진시 경찰 당국은 코로나19 검사소에서 지시에 따르지 않고 방역 요원에게 욕설을 한 30대에게 행정구류 7일간의 처벌을 내렸다.

광둥성 주하이에서 13일 1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자 시 당국은 14일 전수 조사를 진행하기로 했다.

약 244만명의 전체 주민을 상대로 한 이번 전수조사는 14일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까지 진행된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국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