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국제

EU 15개국, 아프간 난민 4만명 수용 합의…“불법입국 막는데 도움”

입력 2021-12-10 23:41업데이트 2021-12-10 23:4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유럽연합(EU)이 아프가니스탄 난민 4만명을 수용하기로 합의했다.

윌바 요한손 이주·망명 담당 EU 집행위원은 9일(현지시간) EU 회원국 중 15개국이 아프간 난민 4만 명을 수용해 정착시키기로 합의했다고 발표했다고 외신들이 보도했다.

AFP통신에 따르면 독일은 2만5000명으로 가장 많은 난민을 수용한다. 네덜란드는 3159명, 스페인과 프랑스 등은 2500명, 나머지는 그 이하를 인원을 받아들이기로 했다.

요한손 집행위원은 “이번 결정은 아프간 난민의 ‘불법 입국’을 막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이는 매우 감동 깊은 연대의 행동”이라고 말했다.

앞서 유엔난민고등판무관은 5년 간 아프간 난민 4만2500명 수용을 요구했으나 EU 회원국 27개국 중 일부는 이에 반대했다.

아프간에선 지난 8월15일 탈레반 재장악 이후 EU 및 인근 국가로 이주한 난민이 8만5000명에 달할 것으로 추산됐다. EU 24개국은 이미 2만8000명을 받아들였다. 그러나 유엔난민고등판무관은 EU에 8만5000명 중 절반 규모를 수용할 것을 촉구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국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