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극우 세력 협박에도… ‘소녀상’ 오사카展 개막

아사히신문 입력 2021-07-17 03:00수정 2021-07-17 03:1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를 상징하는 ‘평화의 소녀상’ 전시가 16일 일본 오사카부의 시설 ‘엘 오사카’에서 열려 전시를 주관하는 실행일본위원회 측 관계자가 평화의 소녀상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이날 전시장 주변에는 수십 명의 경찰이 극우 세력의 공격에 대비해 경계를 섰다. 앞서 14일 전시장에는 ‘사린’이라고 적힌 문서와 미확인 액체가 든 봉투가 배달되는 등 전시를 방해하려는 이들의 협박이 있었다.


아사히신문 제공
주요기사

#일본#극우 세력#협박#소녀상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