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PEC회담 말聯 反정부 시위…마하티르 퇴진요구

입력 1998-11-15 19:53수정 2009-09-24 19:4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천여명의 말레이시아인들은 17, 18일 이틀간 콸라룸푸르에서 열리는 제10차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를 앞두고 14일 오후 콸라룸푸르 중심가에서 마하티르 총리의 퇴진을 요구하는 시위를 벌였다.

시위대는 시내 캄풍 바루 지역의 한 이슬람 사원에서 기도회를 마친 뒤 ‘개혁’ ‘신은 위대하다’ 등의 구호를 외치며 시가행진을 벌였으며 지나가던 차량들이 지지한다는 의미로 경적을 울리기도 했다.

시위대는 ‘마하티르는 권력에 미쳤다’ ‘APEC는 우리를 도와달라’ 등의 글귀가 새겨진 깃발을 들고 행진했으며 일부는 마하티르 총리의 대형 초상화를 불태웠다.

목격자들은 시위대 일부가 과격양상을 보이자 경찰이 공중으로 공포탄을 쏘며 해산작전을 벌였다고 전했다.〈콸라룸푸르AP연합〉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