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가전품 분리수거 2001년부터 의무화

입력 1998-01-18 20:26수정 2009-09-25 23:3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냉장고 등 각종 가전제품의 분리수거 및 재활용이 오는 2001년부터 일본에서 의무화할 것으로 예상된다. 일본 통산성은 폐(廢)가전제품의 수집 처리 재활용을 의무화하는 ‘가전(家電)리사이클 법안’을 마련, 올해 정기국회에 제출키로 했다. 재활용 품목은 냉장고 외에 에어컨 TV 등으로 생산회사에 회수와 재활용을 의무화하도록 하고 있다. 〈도쿄〓윤상삼특파원〉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