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연예

현아·던, 6년 만에 결별 “좋은 친구이자 동료로 남기로”

입력 2022-11-30 19:21업데이트 2022-11-30 19:2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현아(왼쪽), 던. 뉴스1현아(왼쪽), 던. 뉴스1
가수 현아(30)와 던(28·본명 김효종)이 결별했다.

30일 현아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에 “헤어졌어요, 앞으로 좋은 친구이자 동료로 남기로 했어요”라며 “항상 응원해주시고 예쁘게 봐 주셔서 감사합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현아는 던과 지난 2016년부터 만나왔으며, 2018년부터 교제 사실을 인정하고 6년 동안 열애를 이어왔다. 또한 두 사람은 현아&던이라는 팀으로도 활동하며 일과 사랑 두 마리 토끼를 잡았다.

올해 초에는 던이 현아에게 프러포즈를 해 둘의 결혼설도 흘러나왔다. 하지만 이후 현아와 던은 함께 몸담고 있던 피네이션에서 나왔으며, 결별 소식까지 전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현아는 지난 2007년 원더걸스로 데뷔한 이후 포미닛, 트러블메이커 , 트리플H, 현아&던 등으로 활동했으며 솔로로도 활발히 활동 중이다.

던은 지난 2016년 그룹 펜타곤으로 데뷔한 이후 현아, 펜타곤 후이와 함께 트리플H로도 활동했었다. 이후 솔로로 두각을 나타낸 바 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연예 최신뉴스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