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연예

박찬민 딸 민하, 사격대회 동메달 획득…“많이 부족하지만~”

입력 2022-06-27 10:23업데이트 2022-06-27 10:2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아역배우 박민하가 근황을 전했다.

박민하는 27일 인스타그램에 “아직 내 연습 기록에 비해 많이 부족하지만 때가 오겠지”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박민하는 상장과 메달을 들고 있는 모습이다. 박민하는 최근 창원국제사격장에서 열린 제4회 창원특례시장배 전국사격대회에서 10m 공기 소총 부문 개인 3위에 올라 동메달을 따냈다.

2007년생인 박민하는 박찬민 전 SBS 아나운서의 딸로 유명하다. 영화 ‘감기’ ‘공조’ 등에 출연한 바 있다.

박민하는 최근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에서 “우리나라 최초로 올림픽에 출전한 여배우가 되고 싶다”고 포부를 밝힌 바 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연예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