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연예

‘범죄도시2’, 개봉 10일째 511만명↑…주말 600만 넘본다

입력 2022-05-28 08:50업데이트 2022-05-28 08:5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뉴스1 DB © News1
영화 ‘범죄도시2’(감독 이상용)이 개봉 10일째 500만명을 돌파했다. 주말 3일간 600만에 육박하는 관객수를 넘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28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 전산망에 따르면 ‘범죄도시2’는 지난 27일 하루 36만 4506명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누적관객수는 511만 8526명이다.

이로써 ‘범죄도시2’는 개봉 10일만에 500만 돌파에 성공했다. 이는 2019년 12월28일 ‘백두산’이 개봉 10일째 500만 돌파한 이래, 882일 만에 한국영화가 처음으로 500만 관객을 동원한 성적이다.

더불어 속도 면에서는 팬데믹 이후 가장 많은 관객을 동원한 영화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이 14일째 500만명을 돌파한 것보다 4일 빨랐다.

이 영화는 개봉 첫날 천만 영화 ‘기생충’(2019) 이후 한국영화 최고 오프닝, 개봉 2일만 100만 돌파, 개봉 4일째 200만 돌파, 개봉 5일째 300만 돌파, 개봉 7일째 400만 돌파, 개봉 10일째 500만 돌파 등을 이룬 바 있다.

‘범죄도시2’는 괴물형사 마석도(마동석)와 금천서 강력반이 베트남 일대를 장악한 최강 빌런 강해상(손석구)을 잡기 위해 펼치는 통쾌한 범죄 소탕 작전을 그린 영화다.

한편 박스오피스 2위는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가 차지했다. 이 영화는 같은 날 3만 3891명을 동원했으며 누적관객수는 561만 7191명이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연예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