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여정, 41세 초동안 미모…러블리 쇼트커트+보조개 미소까지

뉴스1 입력 2021-10-16 13:03수정 2021-10-16 13:0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조여정이 사랑스러운 미모를 뽐냈다.

조여정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친구랑 밥만 먹어도 좋은 10월”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조여정은 살짝 펌을 한 쇼트 커트 헤어스타일을 선보이고 있어 눈길을 끈다. 특히 1981년생으로 올해 41세인 조여정은 동안 미모가 더욱 돋보인다. 또 그는 사랑스러운 미소를 짓는가 하면, 보조개 미소로도 눈길을 끈다.

한편 조여정은 현재 tvN 월화드라마 ‘하이클래스’에 출연 중이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