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이민호, 19금 촬영 에피소드 “저도 모르게 손이…”

동아닷컴 입력 2015-10-13 10:14수정 2015-10-13 10:1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이민호가 배슬기와 함께 19금 영화 촬영 도중 생긴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최근 녹화를 진행한 MBC '라디오스타'에는 황재근 빅토리아 이민호 김희정 등이 출연했다.

이날 녹화에서 이민호는 “액션신 욕심이 있다”며 작품 속에서 액션신을 직접 한다고 밝혔다.

특히 이날 이민호는 19금 습관(?)을 깜짝 공개했다.

주요기사
이민호는 “배우 배슬기와 함께 19금 영화를 찍었다”며 “저도 모르게 손이 움직였나 봐요”라고 언급했다. 이 때문에 배슬기가 화들짝 놀랐다며 당시 상황을 이야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녹화된 라디오스타는 오는 14일 오후 방송된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studio@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