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성 황정음, 이번에도 대박 낼 수 있을까?

동아닷컴 입력 2015-01-05 17:32수정 2015-01-05 17:5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지성 황정음
‘지성 황정음’

지성과 황정음 새 드라마 ‘킬미, 힐미’에서 연인으로 다시 만났다.

5일 서울 상암동 MBC 상암신사옥 골든마우스홀에서 MBC 새 수목드라마 ‘킬미, 힐미’의 제작발표회가 있었다.

드라마에서 지성은 7개의 다중 인격을 지닌 재벌 3세 차도현 역을 연기한다. 황정음은 극 중 차도현의 비밀 주치의인 정신건강의학과 레지던트 1년차 오리진 역을 맡았다.

관련기사
두 사람은 KBS 2TV 드라마 ‘비밀’에서 연인으로 이미 호흡을 맞춘 경험이 있다.

지성은 제작발표회에서 “전화하면서 우리 이번에도 잘해보자고 웃었다”고 말했다. 뒤이어 황정음 역시 “‘비밀’에서 지성이 잘 끌어줬던 기억이 난다. 지성과 다시 함께 하게 돼 감사하다”고 말했다.

드라마 ‘비밀’에서 환상의 호흡으로 시청자들의 극찬을 받은 지성과 황정음이 ‘킬미, 힐미’에서도 대박을 낼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한편 ‘킬미, 힐미’는 다중인격장애를 소재로 재벌 3세와 여자 주치의의 로맨스를 다룬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이다. 오는 7일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