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브라질, 엉덩이 미인 선발대회… 화끈한 노출

동아닷컴 입력 2014-11-19 10:14수정 2014-11-19 10:1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브라질에서 ‘2014 미스 범범 브라질(Miss BumBum Brazil)’ 대회가 열렸다.

미국 연예매체 스플래쉬닷컴은 18일(현지시각) 미스 범범 대회에 참가한 경쟁자들의 모습을 전했다.

매년 11월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열리는 ‘미스 범범 브라질’대회는 엉덩이가 가장 예쁜 미인을 선발하는 대회로, 석 달에 걸친 서바이벌식 경쟁과 브라질 팬들의 투표, 심사위원의 심사 등을 통해 ‘최고의 엉덩이 미녀’를 선발한다.

한편 범범(Bumbum)은 포루투갈어로 엉덩이란 뜻으로, 얼굴이 예뻐야 미인으로 생각하는 우리나라와 달리 브라질에선 엉덩이가 예쁜 여자를 미인으로 여기는 관습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주요기사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