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이루 ‘죄송하는 말밖에는…’ 작사가 최희진과 합의

스포츠동아 입력 2010-09-07 22:13수정 2010-09-07 22:2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가수 태진아가 아들 이루(본명 조성현)의 전 여자친구이자 작사가인 최희진과 결별 과정을 두고 치열한 공방을 벌이는 가운데 7일 저녁 서울 서초구 서초동 한 빌딩에서 이루가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고 말하고 있다.

국경원 기자 onscut@donga.com

관련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