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규제 평택 ‘공유형 단독주택’ 19채 특별분양

윤희선 기자 입력 2021-07-30 03:00수정 2021-07-30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평택 시그니처스
공유공감㈜이 최근 경기 평택과 충남 아산에 대규모 단지로 형성된 공유형 단독주택 ‘시그니처스’ 분양을 마친 가운데 회사 보유분 19채를 특별 분양 한다고 21일 밝혔다.

비규제지역인 평택은 다양한 개발호재로 부동산 시장에서 가장 핫한 지역으로 떠오르고 있다. 수도권 고속철도 지제역을 시작으로 산업단지 등 대형 개발사업들이 가시권에 들어오고 있다.

교통망 확충 사업도 활발하다. 수서발 고속철도(SRT) 동탄역에 파주 운정∼삼성∼동탄을 잇는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A 노선이 연결돼 서울은 물론이고 수도권 전역을 30∼40분대에 진입할 수 있게 됐다. 이에 따라 평택은 서해복선전철 안중역을 포함해 항만·도로·철도를 갖춘 교통 요충지, 물류 허브로 손색이 없다.

아산시 땅값도 천정부지로 치솟고 있다. 3.3m²당 40만 원에서 80만 원까지 치솟는 등 중심가의 경우 3.3m²당 150만∼200만 원 선에 거래되기도 한다. 아산에 위치한 단독주택 인근 테크노밸리는 대형마트와 도시 생활에 필요한 문화 시설 등 편리성을 갖추고 있다.

주요기사
공유공감㈜의 시그니처스는 하이브리드 타운하우스로 본인이 거주하지 않을 때는 내·외국인에게 월세 및 연(年)세로 임대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렌털하우스로 운영할 경우 회사가 직접 임대 관리를 해주는 시스템을 도입해 운영 중이다.

이번에 공급되는 회사 보유분은 대출과 세제 등 규제가 적은 데다 생활에 필요한 기본적인 가구와 가전제품들이 기본 옵션에 포함돼 있다.

대지면적 496m², 주택면적 198∼264m² 철근콘크리트 구조의 2층 단독주택으로 2가구가 거주해도 불편함이 없다. 공급가는 3.3m²당 700만 원대다. 평택 시그니처스 홍보관은 평택시 팽성읍 신흥북로 49번길 30에서 운영 중이다. 사전 예약을 통해 일대일 맞춤형 주택 견학이 가능하다.

윤희선 기자 sunny03@donga.com
#화제의 분양현장#분양#부동산#평택#시그니처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