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자동차, 美 IIHS 안전평가서 최다 수상 신기록

뉴스1 입력 2021-04-07 11:27수정 2021-04-07 11:2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볼보자동차 플래그십 세단 S90.(볼보자동차 제공)
볼보자동차는 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협회(IIHS)의 최신 충돌 테스트 평가에서 5개 모델이 추가로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TSP+)에 선정돼 역대 최다 수상 신기록을 달성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충돌평가에서 Δ플래그십 세단 S90 Δ크로스오버 크로스컨트리 V90 등 5개 모델이 TSP+에 이름에 올렸다. 지난 2월 9개 모델이 ‘TSP+’를 받은 데 이어 이번 5개 모델까지 총 14개 모델이 수상했다.

IIHS는 자동차 충돌로 인한 사망과 부상, 재산상의 피해를 줄이는 것을 목표로 1959년 설립된 비영리 연구 및 교육기관이다. 차량 연구 센터에서 북미 지역에 출시된 신차를 대상으로 테스트를 거쳐 안전 등급을 발표하고 있다.

테스트는 운전석 및 조수석 스몰 오버랩, 전면 충돌, 측면 충돌, 루프 강성, 헤드레스트 등 6가지 항목으로 진행됐다. ‘우수(Good)’ 등급 이상을 달성한 모델을 대상으로 ‘톱 세이프티 픽’과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를 선정한다.

주요기사
앤더스 구스타프손 볼보자동차 미국 CEO는 “볼보차는 오랜 시간 안전 기록들을 세워왔다”며 “이같은 역사에 새로운 기록을 추가하게 되어 자랑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