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형 별장이 뜨고 있다?? 나의 꿈의 별장, 주문진 더블루힐!

동아닷컴 입력 2010-09-17 09:19수정 2010-09-17 09:2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항상 바쁘게 살아가는 현대인들에게 휴식은 달콤한 꿀과 같은 존재다. 휴식을 위해 떠나는 시간, 바로 여행을 하게 되면 설레이는 마음만으로도 스트레스는 어느 정도 줄어드는 느낌이다. 스트레스를 푸는 한 방법으로 여행을 손꼽는 것도 바로 이런 이유 때문이 아닐까?

여행을 통해 얻는 휴식은 몸과 마음의 편안한 안정을 되찾아 준다. 그 때문인지 최근에는 시내를 조금만 벗어나도 가족단위로 여행하는 여행객들을 쉽게 볼 수 있다.

내 가족과 함께 머무는 곳이니까 편안한 잠자리와 청결한 객실은 숙소를 정할 때 가장 중요한 요건 중 하나이다. 만약 우리 가족만을 위한 별장이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생각만해도 미소가 절로 나오는 상상이다. 하지만 더 이상 상상속의 별장이 아니다. 바로 호텔식으로 운영중인 전세형 별장이 있기 때문이다. 더 블루힐(The Bluehill)이 바로 그 곳이다.

사계절 내내 사용 가능한 나만의 별장, 더 블루힐!!
더블루힐은 서울에서 2시간 반 거리로 강릉 주문진 해수욕장에서 2분 정도 거리에 있다. 객실 발코니에서는 바다에서 불러오는 대자연의 맑은 공기가 우리의 마음을 시원하게 해주고, 멋진 바다의 조망도 한 눈에 다 볼 수 있다.

주요기사
봄에는 인근 샌드파인 골프장이나 골든비치골프리조트에서 라운딩을 즐길 수 있고, 여름은 물론 가을에는 오대산, 소금강에서 계곡에서의 피서와 화려한 가을 단풍을 즐길 수 있다. 또 겨울에는 국내 최대의 스키장인 용평스키장과 알펜시아 리조트에서 스키까지 탈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새해에는 정동진에서 해돋이를 하며 올해의 소원을 기원할 수도 있다.

이처럼 이 모든 것을 790만원이라는 저렴한 보증금으로 별장을 가질 수 있으며, 그때 그때 관리비만 낸다면 호텔처럼 청결하고, 내가 쓰고 싶을 때마다 쓸 수 있는 편안한 별장이 생기는 것이다. 원금은 3년 뒤에 물론 전액 반환된다. 더블루힐은 산과 바다, 골프와 단풍 이 모두를 즐길 수 있는 사계절 별장으로 최적의 조건을 갖춘 최고의 전세형 별장이다.

저렴한 보증금으로 별장을 가지다! 은행 저축 보다 이익인 전세형 별장, 더 블루힐!!
만약에 나에게 790만원이 있다면 어떻게 할까? 물론 대다수의 대답이 저축을 한다던가 재테크에 투자 하는 등 돈 불리기 위한 각종 방법들이 동원될 것이다. 은행에 저축할 경우 1년에 약30만원 정도의 이자가 붙고, 펀드나 주식에 투자한다고 가정한다면 어느 정도 위험이 따르기 때문에 원금을 까먹을 수 도 있다. 하지만 790만원을 가지고 더블루힐 회원에 가입 한다면? 얘기는 달라진다.

1년에 20일씩 3년간 나만의 별장으로 사용할 수 있을 뿐 아니라 관리비를 제하더라도 3년 동안 최소 600만원의 이익이 발생한다. 누가 보더라도 이쯤이면 더블루힐 회원에 가입하는 것이 저축하는 것보다 더 이득이 된다는 것은 자명한 사실이다. 별장이니 만큼 굳이 경제적 이득만 따질 것은 아니지만 매년 여름 피서철마다 숙소 때문에 애 태운걸 생각하면 경제적인 가치 이외에도 우리 가족이 누리는 행복감이나 언제나 쉴 수 있는 나만의 별장이 있다는 만족감은 말할 수 없는 가치 이상의 것이라 할 수 있다.

저렴한 비용으로 나만의 별장도 얻고, 경제적 이득도 따진다면 더블루힐로 발걸음을 옮겨보는 건 어떨까??

도움말: 더 블루힐 (http://www.thebluehill.co.kr)
분양 및 회원가입문의: 02- 525-0100

<본 자료는 정보제공을 위한 보도 자료입니다.>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