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우크라이나 국영자동차社 지분인수 추진

입력 1997-01-08 20:18수정 2009-09-27 08:1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林奎振기자」 대우그룹은 8일 우크라이나 국영자동차회사 오토자즈를 인수하기 위해 우크라이나 정부와 협상중이라고 밝혔다. 오토자즈는 현재 경영난으로 공장가동이 부분중단되고 있어 우크라이나 정부가 경영권매각을 추진하고 있다. 대우는 이 회사의 주식지분을 51%이상 인수하기 위한 협상을 진행중인데 인수후엔 10억달러를 투자, 중형승용차를 연간 30만대씩 생산할 계획이다.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