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문화

어떤 길에서도 난 흔들리지 않아

입력 2022-03-17 03:00업데이트 2022-03-17 0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아이더
봄을 알리는 봄비가 한 차례 지나고 일상 속 야외활동도 조금씩 기지개를 켜고 있다. 움츠렸던 일상에서 벗어나 도심과 자연 곳곳에서 가볍게 걸으며 액티비티를 즐기는 이들을 심심치 않게 만나볼 수 있다.

아웃도어 패션 브랜드 아이더는 발을 흔들림 없이 안정적으로 잡아주어 걷는 내내 편안한 ‘퀀텀 네오 하이크(QUANTUM NEO-HIKE)’를 새롭게 선보였다. 아이더의 대표 신발 라인인 퀀텀 시리즈 중 하나로, 지형에 구애 받지 않고 어떤 길에서도 편안하게 걸을 수 있도록 ‘안정성’에 중점을 둔 하이킹화다.

착지 시 발이 흔들리지 않도록 안정성을 제공하는 붐 프레임(BOOM FRAME) 구조가 적용되어 야외활동 시 발의 뒤틀림을 최소화해 발목의 피로감과 부상 가능성을 줄여준다. 또한 기존 대비 40% 가벼워진 경량성과 쿠셔닝이 업그레이드된 하이퍼붐(HYPER BOOM) 미드솔이 안정감 있는 보행을 돕고 편안한 착화감을 선사한다. 엑스그립(X-GRIP) 아웃솔이 어떠한 지형에서도 최상의 접지력을 발휘한다. 방수, 투습 기능이 우수하고 스트레치 기능을 강화한 고어텍스 재즈(JAZZ) 원단을 사용해 부드러운 착용감을 선사한다. 일상과 아웃도어를 넘나들며 활용할 수 있는 세련된 디자인으로 어떤 착장과도 스타일링하기 좋다. 색상은 화이트, 베이지, 그레이, 피치 등 총 4가지로 출시됐다.

아이더 관계자는 “발에 전해지는 피로감과 부담감을 줄여주는 것만으로도 향상된 하이킹의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다”고 전했다.

권혁일 기자 moragoheyaji@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문화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