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네임’, 넷플릭스 세계 4위…‘오징어게임’ 열풍 이을까

뉴시스 입력 2021-10-19 15:36수정 2021-10-19 15:3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마이 네임’이 ‘오징어 게임’의 열풍을 잇는 K-드라마로 주목 받고 있다.

19일 글로벌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OTT)의 콘텐츠 순위를 집계하는 플릭스패트롤에 따르면, ‘마이네임’은 17일(현지시간) 전 세계 넷플릭스 인기 TV 프로그램 순위 4위에 올랐다. 지난 15일 공개 이후 이틀 만의 성적이다.

또 ‘마이네임’은 72개국에서 10위권에 진입했다. 이 가운데 34개국에서는 5위권에 안착했다. 첫째 주 오프닝 흥행 성적으로는 국산 콘텐츠 가운데 오징어 게임에 이은 역대 2위 기록이다.

‘마이 네임’은 살해당한 아버지의 복수를 위해 마약 조직에 들어간 딸(한소희)이 경찰로 신분을 위장해 벌이는 사건을 다룬 누아르다. 한소희, 박희순이 주연을 맡았다.

주요기사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