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 본색…4일부터 아침 영하권

입력 2003-12-03 18:33수정 2009-09-28 04:1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4일 중부지방 대부분의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는 등 주말까지 추운 날씨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차가운 대륙고기압의 확장으로 4일 아침 최저기온이 서울 영하 1도, 대전 영하 2도, 춘천 영하 4도 등 남부와 제주지방을 제외한 전국이 영하권에 들겠다”고 3일 예보했다.

기상청은 또 “4일 낮 최고기온은 5∼12도로 평년과 비슷하겠으나 강한 바람이 불어 매우 쌀쌀하게 느껴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5일은 전국이 점차 흐려져 대부분의 지방에서 비나 눈이 내리기 시작해 주말인 6일 오전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휴일인 7일도 서울의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4도까지 내려가는 등 주말 내내 차가운 겨울 날씨가 될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기상청 김태룡(金泰龍) 공보관은 “평년과 비슷한 겨울 날씨가 시작된 것이지만 최근 이어진 포근한 날씨 탓에 체감온도는 더욱 낮게 느껴질 것”이라고 말했다.

정양환기자 ray@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