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오피니언

[포토 에세이]노을과 솟대

입력 2022-11-30 03:00업데이트 2022-11-30 03:2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새가 사람과 하늘을 이어준다는 믿음으로 만들어진 솟대. 눈이 시리게 아름다운 노을을 보다 보니 마음이 하늘에 닿는 듯합니다.

―전남 진도군 세방낙조 전망대 앞에서

박영철 기자 skyblue@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