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정치

김동연 “노인일자리 확충”… 김은혜 “임플란트 무상지원 확대”

입력 2022-05-09 03:00업데이트 2022-05-09 08:58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어버이날 나란히 노인 공약 6·1지방선거 최대 격전지로 꼽히는 경기도지사 선거를 앞두고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후보와 국민의힘 김은혜 후보가 어버이날을 맞아 나란히 노인 표심 공략에 나섰다.

김동연 후보는 어버이날을 하루 앞둔 7일 “188만 경기도 어르신을 제대로 섬기겠다”며 공공 노인요양시설 확충 및 노인복지타운 조성, 돌봄 매니저 확대 등 ‘어르신 5대 공약’을 발표했다. 김동연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에 “어르신들은 역사의 변곡점마다 국가와 사회를 위해 자신을 희생했지만 기여에 비해 정당한 대우를 받지 못한 채 가난과 외로움에 고통받고 계시다”라며 이같이 적었다. 특히 노인 일자리 확대를 공약하며 “현재 약 9만5000개인 노인 일자리를 임기 말까지 16만 개로 늘리겠다”며 “이 중 인기가 많은 공익형 일자리를 13만 개로, 경력과 역량을 활용할 수 있는 사회서비스형 일자리도 2만 개로 늘리겠다”고 했다. 그는 8일에도 “11세에 떠나신 아버지, 평생 고생하신 어머니를 대하는 심정으로 어르신들을 섬기겠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김은혜 후보도 이날 “경기 어르신의 건강하고 활기찬 노후 생활을 책임지겠다”며 임플란트 무상지원 확대, 어르신 무료급식 단가 상향 조정 등 ‘경기도표 실버 플러스’ 10대 공약을 발표했다. 김은혜 후보는 페이스북을 통해 “경기도는 어르신의 희생과 헌신에 의해 세워졌다. 부모님 세대의 희생과 헌신이 없었다면 우리는 이러한 풍요로움을 누리지 못했을 것”이라며 “그 노고에 대한 응답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했다.

이윤태 기자 oldsport@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