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즌 막판 뒷심 발휘 워싱턴, PO진출 성공

강동웅 기자 입력 2021-05-22 03:00수정 2021-05-22 03:1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부콘퍼런스 마지막 티켓 따내
1번 시드 필라델피아와 1회전
워싱턴이 마지막 한 장 남은 미국프로농구(NBA) 플레이오프 티켓을 따냈다.

워싱턴은 21일 홈 코트인 캐피털 원 아레나에서 열린 NBA 플레이 인 토너먼트 동부콘퍼런스 8번 시드 결정전에서 인디애나를 142-115로 크게 눌렀다. 이로써 워싱턴은 동부콘퍼런스 8번 시드로 3년 만에 다시 플레이오프에 올라 1번 시드 필라델피아와 1회전을 치르게 됐다.

워싱턴은 간판 스타 러셀 웨스트브룩이 33분만 뛰고도 18득점, 15어시스트, 8리바운드로 이름값을 했다. 득점 2위 브래들리 빌이 25점을 올렸고, 루이 하치무라도 18점을 보태는 등 워싱턴 출전 선수 6명이 10점 이상을 넣었다.

시즌 초반 최하위에 처졌던 위싱턴은 4월 초에도 17승 32패의 저조한 승률로 플레이오프는 힘들어 보였다. 하지만 이후 23경기에서 8연승을 포함해 17승 6패의 고공비행을 한 끝에 동부콘퍼런스 8위(34승 38패)로 정규시즌을 끝냈다.

주요기사
서부콘퍼런스에서는 22일 열리는 골든스테이트와 멤피스와의 경기 승자가 플레이오프에 막차로 탑승한다.

NBA가 선정한 최우수선수(MVP) 최종 후보에는 스테픈 커리(골든스테이트), 조엘 앰비드(필라델피아), 니콜라 요키치(덴버)가 선정됐다.

강동웅 기자 leper@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워싱턴#미국프로농구#플레이오프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