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개비]엄마 감독의 멀티태스킹

황규인 기자 입력 2021-04-06 03:00수정 2021-04-06 03:1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아디아 반스 감독(44)은 애리조나대 여자 농구부를 미국대학체육협회(NCAA) 선수권대회 결승으로 이끌었다. 5일 결승전 후반전 직전까지 그는 코트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라커룸에서 6개월 딸에게 먹일 모유를 짜고 있었던 것. 역시 워킹맘인 홀리 로 ESPN 기자는 “이런 것까지는 보도할 필요는 없다고 하실지 모른다. 이렇게 당연한 일상도 이해받지 못하기에 워킹맘이 고달픈 것”이라고 말했다.

황규인 기자 kini@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주요기사

#바람개비#멀티태스킹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