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우-침대-車까지 정기구독하세요

사지원 기자 입력 2021-01-19 03:00수정 2021-01-19 10:0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구입 번거로움 더는 ‘구독경제’ 확산
백화점서 한우 구독땐 30% 저렴… 월 9만9000원에 B2B 車구독 가능
고객은 고가제품 구매부담 적고 기업은 지속적 소비자 확보 유리
집에 그림 한 점…전시장처럼 석달마다 새롭게 ‘오픈갤러리’는 1200여 명의 작가가 그린 약 3만 점의 그림을 3개월 주기로 바꿔 걸 수 있는 그림 구독 서비스를 제공한다. 최근 구독 서비스는 이처럼 단순한 일상재를 넘어 그림, 한우 등의 고가품으로 영역이 확장되고 있다. 오픈갤러리 제공


일정 금액을 내면 원하는 상품을 주기적으로 제공받을 수 있는 구독 서비스가 한우, 가구, 그림 같은 고가품으로도 확대되고 있다. 넷플릭스 드라마, 이모티콘 같은 콘텐츠와 꽃, 의류 같은 일상재 중심의 구독경제의 영역이 넓어지고 있는 것이다.

현대백화점은 12일부터 3개월간 1등급 한우를 정기 배송해주는 ‘한우 정기 구독 서비스’를 시작했다. 등심(1kg), 채끝(1kg), 안심(900g)을 순서대로 배송하는 A타입(39만 원), 세 부위(등심 600g, 채끝 200g, 안심 150g)를 섞은 동일한 패키지가 매달 배송되는 B타입(36만 원) 두 종류가 있다. 현대백화점에 따르면 상품 판매를 개시한 지 일주일 만에 신청 고객 수가 1500명에 달했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백화점 식품관에서 구매하는 것보다 30%가량 저렴한 가격에 한우를 즐길 수 있어 인기가 좋다”고 말했다.

가구 구독 상품도 등장하기 시작했다. 최근 월 9900∼2만8900원을 내면 매트리스를 초기비용 없이 이용할 수 있는 ‘이지8(EASY8)’ 서비스를 선보인 가구업체 한샘은 매트리스를 시작으로 침대, 소파 등 고가의 상품으로 구독 상품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큰돈을 한번에 내고 가구를 구매하기 어려운 고객들을 겨냥한 것이다. 한샘 관계자는 “초기 투자비용에 부담을 느낄 1인 가구나 신혼부부에게 유용한 서비스”라며 “카카오톡 ‘한샘몰’ 채널을 통한 고객 문의가 계속 늘고 있다”고 설명했다.

주요기사


일정 구독료를 내고 1만2000여 대의 차량을 자유롭게 이용하는 쏘카의 구독 서비스 ‘쏘카패스’와 현대백화점이 출시한 ‘한우 정기 구독 서비스’(위 사진부터). 각 업체 제공


차량 공유 서비스 업체 쏘카의 ‘쏘카패스’ 누적 가입 건수는 18일 기준 39만여 건이다. 2019년 3월 서비스가 출시된 후 약 2년 만의 기록이다. 월 4900∼7만7000원의 일정한 구독료를 내고 쏘카패스를 이용하면 전국 1만2000여 대의 쏘카를 차종과 횟수 제한 없이 이용할 수 있다. 쏘카패스의 흥행에 힘입어 최근에는 기업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차를 빌려주는 월 9만9000원짜리 기업 간 거래(B2B) 서비스도 나왔다.

그림 구독업체 오픈갤러리는 다양한 그림을 즐길 수 있는 서비스 덕에 인기를 끌고 있다. 구독자들은 갤러리가 보유한 전업 작가 1200여 명의 미술 작품 약 3만 점을 3개월마다 바꿔가며 집 또는 회사에 전시할 수 있다. 가격은 그림 크기에 따라 월 최대 25만 원까지 다양하다.

고가품 구독은 구독경제에 익숙한 ‘MZ세대(밀레니얼+Z세대)’가 견인하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MZ세대는 소유보다는 공유를, 상품보다는 경험을 중요시한다. 가령 이들은 구매한 자동차를 10년 넘게 타는 것을 지루하게 여긴다. 소유하지 않더라도 좀 더 다양한 차를 타고 싶어 한다. 유통업계 관계자는 “다양한 제품을 경험할 수 있는 데다 가격까지 저렴한 고가품 구독에 대한 MZ세대의 수요가 커지고 있다”고 말했다.

기업 입장에서는 가격적으로 다소 손해를 보더라도 구독경제를 통해 지속적인 고객 확보가 가능하다는 이점이 있다. 이은희 인하대 소비자학과 교수는 “기업들은 구독경제를 통해 지속적으로 소비자와 관계를 맺고 그들에게서 얻는 정보로 다양한 마케팅을 할 수 있다”면서 “앞으로 더 다양한 종류의 구독 상품이 출시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사지원 기자 4g1@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구독경제#mz세대#한우#가구#매트리스#쏘카패스#오픈갤러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