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사회

땅스부대찌개 5~6월 로열티 50% 감면…코로나19 상생안 마련

입력 2020-04-28 14:48업데이트 2020-04-28 14:5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부대찌개 테이크아웃 전문점 땅스부대찌개(주식회사 티에스푸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가맹점주와의 상생안을 추가로 마련했다고 28일 밝혔다.

땅스부대찌개는 오는 5월과 6월 두 달 간 전국 240여개 가맹점의 로열티를 50% 감면하기로 했다. 지난 3월 전국 모든 가맹점의 방역을 전액 본사부담으로 지원한 데 이어 가맹점주들의 어려움을 분담하고자 내린 조치라는 설명이다.

땅스부대찌개 관계자는 “경기 부양을 위한 지역 화폐가 유통되면서 조금씩 경기가 회복되는 가운데 점주들에게 더욱 힘을 실어주기 위해 이 같은 결정을 했다”며, “모든 가맹점이 로열티 감면을 통해 더 많은 이익을 가져갈 수 있도록 5월과 6월로 그 시기를 정했다”고 밝혔다.

땅스부대찌개는 전 가맹점 방역 지원, 로열티 50% 감면 외에 가맹점과의 상생을 위한 본사 차원의 추가적인 지원책을 계획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pistols@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