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호장룡'의 리안감독 미국영화감독조합상 수상

입력 2001-03-12 16:31수정 2009-09-21 02:5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중국 정통무협 스토리를 유려한 영상과 시적인 대사로 담아낸 서사극 '와호장룡'의 리안(李安) 감독이 미국영화감독조합(DGA)상을 받았다.

대만 출신의 리안 감독은 10일 로스앤젤레스 센추리 플라자 호텔에서 열린 제53회 DGA 시상식에서 영화 '글래디에이터'의 리들리 스콧, '에린 브로코비치'의 스티븐 소더버그 등 쟁쟁한 감독을 물리치고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아카데미 감독상의 향방을 점치는 잣대로 활용돼온 DGA상을 수상함으로써 리안 감독은 25일 개최되는 제73회 아카데미 영화제에서도 감독상을 받을 가능성이 한층 높아졌다. 작품 감독 등 총 10개 부문에 후보로 올라 있는 와호장룡의 선전도 기대된다.

1949년 이래 아카데미상 감독상 수상자와 DGA상 수상자가 다른 경우는 4번 밖에 없었다. 지난해 아카데미 감독상을 받았던 샘 멘데스(아메리칸 뷰티)도 DGA상을 수상했었다.

와호장룡은 미국과 캐나다에서 11일 현재 9460만달러의 흥행수입을 올려 외국 영화 최초로 1억달러 흥행수입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이종훈기자>taylor55@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