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금호전기, 냉음극형광램프 매출 본격화

입력 2000-09-04 10:51수정 2009-09-22 05:5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금호전기가 지난해부터 추진한 신규사업인 노트북 백라이트용 냉음극형광램프(CCFL)의 매출이 이달부터 본격화하면서 3년만에 흑자전환할 전망이다.

금호전기 관계자는 4일 "CCFL 설비중 1라인이 올초 가동된 데 이어 지난달에 2,3라인용 설비 도입을 모두 마쳤다"며 이달부터 CCFL 매출이 본격 발생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 지난 7월 삼성전자에 6000개의 CCFL을 납품하기로 함으로써 품질 신뢰도도 향상, 납품도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이와관련, LG투자증권은 금호전기가 올 하반기에 마진이 좋은 CCFL 매출이 본격화함에 따라 올 순이익은 10억원 정도로 예상돼 3년만에 흑자로 돌아설 전망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LG증권은 금호전기의 6개월 적정주가를 1만4000-1만6000원으로 보고 매수 추천했다.

한편 금호전기는 관리직을 중심으로 직원을 크게 줄여 인건비가 축소되고 지난해 증자를 통한 280억원의 현금 유입 및 차입금 상환을 통해 수익 구조도 개선됐다.

금호전기 관계자는 "당초 올해 20억-30억원의 흑자를 예상했으나 CCFL의 매출이 당초 예상보다 늦어져 순이익 규모는 당초 예상보다 줄 것"이라고 말했다.

김기성<동아닷컴기자>basic7@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