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문화도시 안동시­전주시 3월중 자매결연

입력 1999-01-30 10:17수정 2009-09-24 12:3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영호남의 대표적 역사 문화도시인 경북 안동시와 전북 전주시가 자매 결연한다.

전주시는 영남지역의 도시 가운데 안동시가 역사 문화적 측면에서 비슷한 점이 많다는 시민 설문조사 결과에 따라 자매결연을 하기로 했다고 29일 밝혔다.

전주시는 3월중 전주에서 결연식을 갖고 시의회와 예총간 자매결연도 추진하기로 했다. 시는 앞으로 특산품 교환전시회 등 실질적인 협력사업을 펼칠 계획이다.

〈전주〓김광오기자〉kokim@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