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PGA챔피언십]우즈등 톱랭커 출동…13일 티샷

입력 1998-08-11 19:22수정 2009-09-25 05:0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우즈의 우아한 티샷
올시즌 남자프로골프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98미국PGA챔피언십이 13일(현지시간) 막을 올린다. 올해로 80회째를 맞는 이번 대회의 관심사는 마크 오메라(미국)의 메이저대회 3관왕 등극여부.

하지만 ‘골프신동’ 타이거 우즈(미국)도 빼놓을 수 없는 우승후보. 그는 올시즌 미국PGA투어에서 단 1승도 거두지 못했으나 브리티시오픈에서 1타차로 단독3위에 랭크되며 자신감을 회복했다.

이밖에 지난해 20대돌풍의 주역이었던 저스틴 레너드(미국)와 어니 엘스(남아공) 데이비드 듀발(미국) 등 세계톱랭커들도 총출동한다.

〈안영식기자〉ysahn@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