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이야기/6일]벌써 물이 그리운 초여름 더위

입력 1998-05-05 21:46수정 2009-09-25 14:2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돈을 물쓰듯 한다’는 말이 있다. 흔한 게 물인 것 같지만 수질이 나쁜 유럽의 경우 물값은 포도주값과 비슷하다. 사실 우리의 수자원도 그리 넉넉한 편이 아니다. 우리나라의연평균강수량은1천∼1천3백㎜정도.세계연평균 강수량8백∼9백㎜보다 조금 많은 편. 강수량만 따질 때 인구 한 명당 돌아가는 물의 양은 한 해 약 9백60t. 연평균 강수량에 국토면적을 곱해 인구로 나눈 값이다. 미국은 연평균강수량이8백㎜에불과하다. 그러나 미국 사람들은 1인당 한 해 3만3천t의 물을 사용할 수 있다. 우리나라의 34배나 되는 양. 그만큼 국토가 넓고 인구밀도가 낮기 때문.

맑다가 점차 구름이 많이 끼겠다. 제주에는 한때 소나기. 아침 11∼16도, 낮 20∼27도로 초여름날씨.

〈홍성철기자〉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