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시상]12회 윤동주문학상

입력 1996-10-23 21:02업데이트 2009-09-27 14:5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鄭恩玲기자」 한국문인협회와 월간문학사가 제정한 제12회 윤동주문학상 시상식이 23일 오후 서울 동숭동 문예진흥원 강당에서 열렸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본상에 시집 「먼 섬에 가고 싶다」를 펴낸 시인 李生珍씨, 우 수상은 「쓸쓸해지는 연습」을 낸 시조시인 金夢船씨가 각각 받았다. 또 올해 「월 간문학」을 통해 등단한 신인평론가 柳在燁씨 등 20명이 함께 「월간문학」 신인작 품상을 수상했다. 이 자리에는 黃命한국문인협회이사장 成春福 申世薰 咸東鮮한국문 인협회부이사장 金時哲한국펜클럽회장 洪性裕소설가협회회장 등이 참석했다. 또 시 인 黃錦燦 張潤宇 金后蘭 姜敏 金小葉 朴喜璡 林步 蔡熙汶 洪海里 林星淑씨와 시조 시인 李殷邦 金月埈씨, 소설가 安章煥 金文洙씨, 문학평론가 申東漢씨, 李性敎(성신 여대)尹炳魯교수(성균관대)가 자리를 함께 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