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스포츠

허웅, 프로농구 올스타 중간투표 1위…동생 허훈 2위

입력 2021-11-30 14:08업데이트 2021-11-30 14:08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프로농구 올스타전 중간투표 결과 허웅(DB)이 동생 허훈(KT)을 제치고 1위를 달렸다.

KBL은 30일 “지난 20일부터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하는 2021~2022 KGC인삼공사 정관장 프로농구 올스타전 팬 투표 중간 집계 결과 허웅이 오전 10시 기준 6만4977표로 선두에 올라 있다”고 밝혔다.

허웅은 이번 시즌 15경기에 출전해 평균 15.7점으로 국내 선수 2위, 3점슛 2.5개로 1위를 기록하고 있다.

허웅이 올스타전 팬 투표 초반부터 1위를 달리고 있는 가운데 지난 시즌 올스타 팬 투표 1위인 동생 허훈이 5만3252표로 2위에 올라있다.

어시스트 1위(7.5개) 김시래(삼성)가 4만4392표로 3위, 커리어 하이 리바운드(7.0개)를 기록 중인 양홍석(KT)이 4만3698표로 4위에 자리했다.

전주 KCC 에이스 이정현(4만1332표)과 올스타전이 열리는 대구체육관이 홈 경기장인 대구 한국가스공사 김낙현(4만634표)이 각각 5, 6위다.

올 시즌 신인왕 경쟁 중인 고양 오리온 이정현(2만4699표)과 서울 삼성 이원석(2만4206표), 울산 현대모비스 이우석(2만2261표)도 24위권 안에 포함돼 생애 첫 올스타전 선발 기대감을 높였다.

올스타전 참가 선수는 팬 투표를 통해 포지션 구분 없이 최다 투표를 받은 선수들을 대상으로 기술위원회를 통해 최종 24명의 선수가 선발된다.

그리고 팬 투표 1, 2위 선수가 올스타전 주장이 돼 드래프트로 올스타팀을 구성한다.

투표는 12월16일까지 진행되며, 투표에 참여한 팬들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10개 구단 대표선수의 사인이 들어간 농구공, 몰텐 미니 골든볼, KBL 미디어가이드북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한다.

올 시즌 올스타전은 2022년 1월16일 대구체육관에서 개최된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스포츠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