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단신]장정석 前키움 감독, KIA 단장 선임

동아일보 입력 2021-11-25 03:00수정 2021-11-25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장정석 전 키움 감독(48·현 KBSN 해설위원·사진)이 24일 프로야구 KIA의 새 단장에 선임됐다. 덕수고와 중앙대를 거쳐 1996년 현대에서 프로에 데뷔한 장 단장은 2002년 KIA로 이적해 3년간 뛴 뒤 2004년 은퇴했다. 이후 현대와 히어로즈에서 프런트로 일했고, 2016∼2019년에는 키움 감독을 맡아 한국시리즈에도 진출했다. KIA는 “프런트와 선수단의 화합과 소통에 중심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특히 데이터 기반의 선수 관리와 운영 능력이 탁월하다”고 선임 배경을 밝혔다.


#장정석#키움#기아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