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도훈 감독의 라이언시티, 싱가포르 리그 18년만의 우승

동아일보 입력 2021-10-12 17:50수정 2021-10-12 17:5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싱가포르 프로축구 리그 라이언 시티를 지휘하는 김도훈 감독(51)이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김 감독이 이끄는 라이언 시티는 10일 발레스티어 칼사와의 2021 싱가포르 프리미어리그 21라운드 경기에서 4-1로 이겼다. 14승 6무 1패(승점 48)을 기록한 라이언 시티는 알비렉스 니가타 싱가포르(승점 46)를 제치고 1위에 올랐다. 라이언 시티의 우승은 18년 만이다. 라이언 시티는 지난해에는 3위에 올랐다. 싱가포르 프리미어리그는 총 8개 팀이 21라운드 풀리그를 통해 우승팀을 가린다.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