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재다능한 오타니, 美 타임지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 선정

뉴스1 입력 2021-09-16 09:12수정 2021-09-16 09:1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오타니 쇼헤이가 타임지 선정 영향력 있는 100인에 뽑혔다.(LA 에인절스 트위터 캡처)
메이저리그에서 투타겸업으로 센세이션을 일으킨 오타니 쇼헤이(LA 에인절스)가 타임지 선정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 100인’에 뽑혔다.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지는 16일(한국시간)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 명단을 발표했다.

오타니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 가수 릴 나스 X, 시진핑 중국 국가 주석, 도널드 트럼프 미국 전 대통령, 배우 윤여정 등과 함께 이름을 올렸다.

메이저리그 공식홈페이지 MLB.com은 “오타니는 시즌 내내 베이브 루스와 비교됐지만 이제 바이든 대통령, 기업가 일론 머스크, 음악 아티스트 릴 나스 X와 어깨를 나란히 했다”고 소개했다.

주요기사
오타니는 영국의 해리 왕자 부부와 함께 ‘아이콘’ 섹션에 배치됐다. 오타니의 프로필 소개는 메이저리그 올스타 14회에 빛나는 알렉스 로드리게스가 맡았다.

로드리게스는 “당신이 한 선수에게 모든 재능을 집어넣어 프랑켄슈타인을 만든다면 오타니가 될 것이다. 그는 브라이스 하퍼의 파워, 맥스 슈어저의 투구, 트레이 터너의 스피드를 갖췄다”며 오타니의 재능에 찬사를 보냈다.

8월 들어 주춤하고 있지만, 오타니는 여전히 메이저리그 홈런 2위(44개), OPS(출루율+장타율) 5위(0.965)에 올라있다. 투수로서도 115⅓이닝을 던지며 3.36의 평균자책점을 기록하고 있다. 특히 삼진/볼넷 비율(20.1%)은 100이닝 이상 투구한 선발 투수 중 30위 안에 든다.

로드리게스는 “오타니는 그라운드 위에서 뿐만 아니라 그라운드 밖에서도 멋진 사람이다. 오타니의 동료들은 그에 대해 좋은 말만 하고 미디어 대응과 팬서비스도 좋다. 매 시즌 수직 상승하는 커리어와 올해 활약을 보면 그가 얼마나 열심히 노력하는지 알 수 있다”고 오타니의 인성과 끊임없이 노력하는 자세를 칭찬했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