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민지 “지난주 컷 탈락, 6승 보약으로”

김정훈 기자 입력 2021-07-09 03:00수정 2021-07-09 03:0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KLPGA 대보오픈 오늘 티오프
3주 연속 2위 박현경, 2승 도전
박민지(23·사진)가 올 시즌 6승 사냥에 도전한다.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대보 하우스디 오픈이 9일부터 경기 파주 서원밸리CC(파72)에서 열린다. 대보그룹이 주최하는 이번 대회는 올해 신설됐다. 120명이 출전해 초대 챔피언 자리와 총상금 10억 원을 놓고 치열한 경쟁을 펼칠 예정이다.

이번 대회도 단연 관심사는 박민지의 시즌 6승 달성 여부다. 박민지는 현재까지 열린 KLPGA투어 12개 대회 중 10개에 참가해 5개 대회에서 우승했다. 박민지는 “매주 이어지는 대회로 연습량이 부족하다고 느꼈고, 자신 있게 퍼트를 하지 못해 지난주 컷 탈락을 한 것 같다”며 “이번 주에 좋은 성적을 내려면 부담이나 여러 가지 생각을 다 내려놓고 내 플레이에만 집중해야 할 것 같다”고 했다. 박민지는 지난주 열린 맥콜·모나파크 오픈에서 컷 탈락했다.

박민지에게 2개 대회 연속으로 밀려 준우승을 하는 등 3주 연속 준우승에 그쳤던 박현경(21)의 시즌 2승 달성 여부 역시 관심사다. 박현경은 올 시즌 첫 메이저 대회인 크리스 F&C 제43회 KLPGA 챔피언십에서 39년 만에 타이틀 방어를 한 뒤 이어진 대부분 대회에서 꾸준히 ‘톱10’에 드는 맹타를 휘둘렀지만 아직 우승컵을 들지 못했다.

주요기사
또 지난주 3년 2개월 만에 우승컵을 품에 안으며 감동의 스토리를 써낸 김해림(32) 역시 ‘2주 연속 우승’을 향해 각오를 다지고 있다. 김해림은 “오랜만에 우승해서 아직 조금 정신이 없다”며 “경기가 끝나고 푹 쉬어 체력적으로는 문제가 없다. 한 번 상승세를 타면 쭉 올라가는 편이라 이번 대회도 기대가 된다”고 밝혔다.

김정훈 기자 hun@donga.com
#klpga 대보#박민지#6승 도전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