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유도 최용신, 메달획득 실패

입력 2000-09-18 19:08수정 2009-09-22 04:2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유도의 ‘차세대 기수’ 최용신(22·용인대)이 아깝게 메달획득에 실패했다.

최용신은 18일 시드니 달링하버의 제2전시홀에서 계속된 남자유도 73㎏급 3-4위전서 젤로니스(라트비아)에 한판으로 패해 4위에 그쳤다.

준결승서 티아고 가밀로(브라질)에 한판으로 진 최용신은 앞서 8강전서 96애틀랜타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이자 올림픽 2연패를 노린 나카무라 겐조(일본)를 통쾌한 빗당겨치기 한판으로 눌렀다. 또 2회전서 맞난 지난해 세계선수권 우승자 강호 페드로(미국)에 우세승을 거두는 파란을 연출했었다.

김진호/동아닷컴 기자 jinho@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