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계 산증인」파머 『당분간 대회 불참』

입력 1997-01-12 19:53수정 2009-09-27 07:5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골프계의 살아있는 전설」 아널드 파머(67·미국)가 전립선암에 걸려 이번주의 보브호프클래식을 비롯, 당분간 경기에 불참한다고 12일 발표.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